경산시, 농작물 피해를 재해보험 지원에 동참하다
게시판

최신보험뉴스

 

경산시가 자연재해로 인해서 농가 경영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서 타 시군보다 
농가 자부담률 10%를 추가로 확대해서 전체 보험가입비의 90%를 지원할 예정입니다.

16일 시에 따르면, 올해 폭설 및 우박 등 자연재해로 인해서 농업인들의 시름과
걱정을 덜어주기 위해서 2018년 8월 1일부터 가입하는 농작물에 대해서 농업인들은 
10%만 부담하면 보험에 가입할 수 있도록 제도를 만들었습니다.

 

농작물 재해보험은 작물별 가입시기가 다르며, 57개 춤목으로 농지소재지 지역농협 또는
춤목농협에서 강비할 수 있습니다. 그리고 주재배 품목인 복숭아, 포도, 자두 등의 가입시기는
11월 5일부터 30일까지입니다.

 

농작물재해보험은 전국적으로 이상기온에 의한 자연재해가 지속적으로 발생되고 있으며,
에축 불가능한 재해에 대해서 농업인들이 마음 놓고 농사에 전념할 수 있도록 확실한 대비책으로
농작물 재해보험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.

이러한 경산시의 노력이 농업인들에게 큰 힘이 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.